2023.11.27 (월)

  • 흐림동두천 3.5℃
  • 흐림강릉 8.7℃
  • 서울 4.6℃
  • 흐림대전 4.9℃
  • 구름많음대구 4.9℃
  • 구름많음울산 5.8℃
  • 광주 6.6℃
  • 구름많음부산 8.6℃
  • 구름많음고창 8.0℃
  • 구름많음제주 10.0℃
  • 흐림강화 4.8℃
  • 흐림보은 3.9℃
  • 흐림금산 4.1℃
  • 맑음강진군 4.3℃
  • 맑음경주시 4.3℃
  • 구름많음거제 5.4℃
기상청 제공

기업

힐튼, 세계에서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 1위 선정

 

 

(뉴미디어뉴스) 힐튼(Hilton)이 사상 처음으로 포천지(Fortune magazine)와 '일하기 좋은 기업(Great Place to Work)'에서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 1위(No. 1 World's Best Workplace)'에 올랐다. '세계에서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 목록에 8회 연속 이름을 올린 후 정점을 찍은 이번 1위 선정으로 힐튼은 이 최고 권위의 프로그램에서 최고의 영예를 안은 최초의 호스피탈리티 기업으로 기록되기도 했다. 

 

힐튼은 2016년에 처음 이 목록에 이름을 올린 이래로 일하기 좋은 직장을 만드는 데 변함없이 집중함으로써 강력한 문화를 지속적으로 구축해 왔다. 힐튼이 추구하는 직장은 포용적이고, 강력한 성장 기회를 제공하며, 목적에 따라 운영되고, 전 세계 46만명의 팀원들이 매일 번영하도록 역량을 부여하는 지원을 제공하는 직장이다. 

 

힐튼의 사장 겸 최고경영자인 크리스 나세타(Chris Nassetta)는 '전 세계 힐튼의 46만 팀원들은 지구를 빛나고 따뜻한 호스피탈리티로 가득 채운다는 공통의 목적 아래 하나로 뭉친다'며 '100여 년 전 콘래드 힐튼(Conrad Hilton)은 여행을 통해 세상을 변화시키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그는 힐튼이 세상에 선한 힘이 될 수 있다는 고귀한 전제 위에 이 회사를 세웠고, 우리 모두에게 크게 생각하고, 크게 행동하고, 크게 꿈꿀 것을 요청한 것으로 유명하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오늘 '일하기 좋은 기업'과 포천의 인정을 받음으로써 콘래드 힐튼이 미래의 밝은 비전에서 상상했던 그런 사람들이 바로 우리 팀원들임이 입증됐다'고 덧붙이며 '힐튼을 세계에서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 1위로 만든 것은 직원들의 헌신, 환대, 숙박에 대한 열정 덕분'이라고 치하했다. 

 

힐튼은 개인적, 직업적 여정의 모든 단계에서 팀원들을 지원하고 각자가 자신의 진정한 자아를 표현하며 업무에 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포용적인 문화를 구축하는 데 전념하고 있다. 

 

이 호스피탈리티 기업은 시간제 직원과 정규 팀원 모두에게 동급 최고의 복리후생을 제공하며, 여기에는 육아휴직 확대, 입양 지원, 인기 있는 고 힐튼(Go Hilton) 팀원 여행 프로그램을 통한 흥미로운 여행 혜택 등이 포함된다. 

 

힐튼은 힐튼 글로벌 재단(Hilton Global Foundation)과 함께 힐튼 케어스(Hilton Cares)를 출범한다고 오늘 발표했다. 이 프로그램은 호텔 업계에서 경력을 쌓고 성장하는 데 열정을 가진 팀원과 커뮤니티 구성원 모두에게 50만 달러의 장학금과 재정 지원을 제공할 예정이다. 신청은 2024년 초에 시작된다. 

 

힐튼은 자사의 숙박 시설과 회사 사무실에서 유연성을 높일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을 끊임없이 모색하고 있다. 또한 팀원들이 회사의 지원을 받고 있음을 느끼게 해주는 유연한 에코시스템을 제공하는 가치 제안을 제시하기 위해 최선을 다한다. 

 

힐튼의 최고인사책임자인 로라 푸엔테스(Laura Fuentes)는 '힐튼에서는 직장에서 완전히 인간적 경험을 구축하고 있다. 즉, 팀원들이 자신이 인정받고 환영받으며 자신보다 더 큰 무언가의 일부라고 느낄 수 있는 직장'이라면서 '오늘 수상을 통해 직원들이 원하는 것, 즉 자신의 완전한 잠재력 도달하도록 돕는 직장 문화가 더욱 강조됐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