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8 (금)

  • 맑음동두천 5.1℃
  • 맑음강릉 11.4℃
  • 맑음서울 7.3℃
  • 맑음대전 8.0℃
  • 맑음대구 11.4℃
  • 구름조금울산 11.3℃
  • 맑음광주 9.9℃
  • 맑음부산 13.5℃
  • 맑음고창 10.1℃
  • 구름조금제주 13.8℃
  • 맑음강화 7.3℃
  • 맑음보은 7.1℃
  • 맑음금산 3.8℃
  • 맑음강진군 11.6℃
  • 구름조금경주시 12.2℃
  • 맑음거제 14.0℃
기상청 제공

연예

"드라마스페셜 2019" 4개 작품만 남겨뒀다, 종합 예고 전격 공개!

“똑같은 건 재미없어. 이건 달라. 보여줄게. 전혀 다른 이야기를.”
‘사교-땐스의 이해’, ‘때빼고 광내고’, ‘감전의 이해’, ‘히든’ 차별화된 소재와 이야기로 시청자들의 오감을 만족시킬 4개의 작품.

(뉴미디어뉴스) 국내 방송사 중 유일하게 명맥을 이어온 단막극 대축제, ‘KBS 드라마스페셜 2019’이 중반부를 넘어선 가운데, 앞으로 4개의 작품만을 남겨두고 있다.

지난 6일 공개된 영상은 “똑같은 건 재미없고, 전혀 다른 이야기를 보여주겠다”는 ‘KBS 드라마스페셜 2019’만의 색깔을 고스란히 보여주고 있다. 이에 차별화된 소재와 이야기로 무장한 4개의 작품, ‘사교-땐스의 이해’, ‘때빼고 광내고’, ‘감전의 이해’, ‘히든’을 전격 분석해봤다.

먼저 바로 오늘(8일, 금) 방송을 앞두고 있는 ‘사교-땐스의 이해’는 극과 극의 콤플렉스를 가진 두 남녀가 ‘사교-땐스’ 교양 수업에서 만나 서로의 간극을 좁혀 나가는 본격 고정관념 타파 로맨틱 코미디. 신도현과 안승균이 각각 키가 큰 ‘아싸’ 수지와 키가 작은 ‘인싸’ 병현 역을 맡아 댄스 파트너로 호흡을 맞춘다. 사회의 고정관념이 만든 ‘키’에 대한 콤플렉스를 극복해나가는 이들을 통해 요즘 사회적으로도 이슈가 되고 있는 젠더 문제에 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보는 시간을 마련한다.

15일(금) 방영될 ‘때빼고 광내고’는 범죄 전문 청소 업체란 특이한 소재를 내세웠다. 안나(나혜미)가 운영하는 업체에서 일하게 된 태랑(박은석)이 범죄 현장을 청소하다 새로운 사실을 발견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미스터리 드라마다. 뒤이어 22일(금) 방영되는 ‘감전의 이해’는 7년이나 사귀었던 남자친구 원재(장인섭)가 감전사고를 당한 후 갑작스런 이별통보를 하자, 그 이유를 찾아 나선 남영(주민경)의 이야기를 다룬다. 주변 인물들을 찾아가 함께 대화를 나누며, 이별의 아픔을 달래고 사랑이 끝나는 이유는 무엇일지 생각해본다.

KBS 드라마 스페셜 2019 그 대미를 장식할 작품은 바로 29일(금) 방영될 ‘히든’이다. 이 드라마는 촉법 소년(만 10세 이상~14세 미만으로 형벌을 받을 범법행위를 한 미성년자)이란 소재를 전면에 내세웠다. 10살짜리 어린 아이의 철없는 행동으로 동료를 잃고 아이들의 선함을 믿지 않는 경위 주경(류현경). 어느 날 중3 소년 김건(서동현)이 엄마를 때리고 도망치는 사건이 터지고, 이를 둘러싼 미스터리를 좇으며 발견하게 된 놀라운 사실에 대해 다룬다.

이처럼 댄스, 범죄 전문 청소 업체, 감전과 이별, 촉법 소년 등 여타 드라마에서 보기 어려웠던 차별화된 소재가 로맨틱 코미디, 스릴러, 미스터리, 드라마 등 다양한 장르 속에서 흥미로운 전개를 펼쳐나갈 예정. 제작진은 “앞으로 시청자들의 눈높이와 오감을 모두 만족시킬 수 있는 4편의 작품이 남아있다. 부쩍 쌀쌀해진 11월의 금요일 밤, 따뜻하고 알차게 한 주를 마무리할 수 있는 ‘KBS 드라마 스페셜 2019’과 함께 해달라”고 전했다.